Tags

,

“소녀시대”가 신한은행 프로리그 2008 결승전을 위해 부산 광안리에 온다.
“SNSD” is going Shin Hwan Bank Pro League 2008 Final in Busan Guang Ahn Lee.

9인조 인기 여성 아이돌 그룹 ‘소녀시대’가 오는 8월 9일 부산 광안리 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 열리는 ‘신한은행 프로리그 2008′ 결승전 무대에서 축하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9 Members based famous idol girl group, “SNSD” is going to have special performance on August 9th in “Shin Hwan Bank Pro League 2008’ Final Stage Game.

최근 절정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소녀시대’의 축하 공연으로 광안리 결승전은 역대 어느 결승전보다 뜨거운 인기를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지난 EVER 스타리그 2008에서는 ‘원더걸스’가 출연한 적이 있어 더욱 큰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Recently famous and popular, SNSD will have the hot special performance in Guang Ahn Lee final stage game and it will be hotter than the game itself. Especially during last year’s EVER Star League 2008, “Wonder Girls” appeared during the league game.

Credit: Daum Sports/FoMous (Shin Hyun Reporter)
Translated by: soshitiffanytangyi@ soshified.com/forums

Hotter than the game itself? Well you can bet man, since it IS SNSD 🙂